중앙대학교 일반대학원
검색창

지역


설립


4점

캠퍼스

학과/전공

교수

재정

장점

전통적인 심리학 강세 대학교. 특히 임상심리학 분야에 강하고, 젊고 유능한 교수님들이 많이 계심. 몇몇 교수님들의 학계 내 영향력이 상당하고, 학업이 가혹하지만 연구 생산성 역시 그만큼 높음. 연구실에 따라, 연구실 내 대인관계나 연구 문화, 분위기가 합리적이고 진보적인 경우가 있음.

단점

어떤 교수님 밑으로 들어가느냐에 따라서 연구 지원이 충분할 수도 있고 부족할 수도 있음. 여러 대소사로 늘 바쁘신 교수님들. 합리화 및 효율화가 되어 있지 않은 학사행정. 외국인 학생의 비율이 희박하고, 영어 의사소통 능력을 개선/유지하기 어려운 공부환경. 재개발 구역이기는 하나, 교통/먹거리 환경이 상당히 열악하면서도 월세는 높은 지역.

12일 전


4점

캠퍼스

학과/전공

교수

재정

장점

- 농담아니고 교수님의 인성은 최고입니다. 단 한 번도 인격적으로 모욕을 당한 적이 없고 이상한 잡일을 맡은 적이 없습니다. 또한 교수님께서 학생에게 최대한의 서포트를 해줍니다. 장학금에 관한 것, 연구실 일, 수업에 대한 질문등 서포트를 많이 받을 수 있습니다. - 반도체 관련 전공이기 때문에 취업하기가 상대적으로 덜 어렵습니다. - 집단을 그다지 좋아하지 않고 개인주의적 성향이 강한 분이라면 추천합니다. (연구실 규모가 크지 않기 때문) - 등록금은 별 일 없으면 장학금으로 100% 커버 됩니다. - 졸업 난이도는(개인적인 경험에 의하면) 낮은 편입니다.

단점

- 현재 연구실에 사람이 없고, 연구실이 유명하지 않으며, 연구실에 대한 홍보가 없습니다. (이 후기를 작성하므로서 조금이라도 홍보하려고 합니다) - 장학금 지원 외의 금전적 지원은 매우 미미한 수준입니다. 생활비는 따로 마련하면서 다녀야 합니다. - 현재 맴스 분야에서 유행중인 생명공학등에 대한 연구를 하고 있지 않습니다. RF 맴스 (통신, 센서 관련)에 관한 연구를 합니다.

2019년 03월 05일


3점

캠퍼스

학과/전공

교수

재정

장점

먼저, 모든 수업은 현재 전공의 기본적인 이론을 토대로 그에 맞는 논문들과 트렌드에 맞는 논문들을 중심으로 수업하기 때문에 전공 연구를 좀 더 심도있게 할 수 있어 좋습니다. 그리고 도서관에서 제공하는 학술연구 정보서비스인 연구논문 작성가이드 서비스, 대학원생을 위한 학위논문 작성기초 수업, 더 좋은 자료들을 어떻게 접할수 있는지에 대한 학술자료 검색서비스등 전공연구에 도움을 주는 다양한 서비스가 있습니다.

단점

외국인학생들을 너무 무분별하게 입학시켜 강의에서 외국인 학생의 비율이 거의 70퍼센트 이며 한국어에 익숙하지않는 외국인을 배려하는 학교와 교수님의 배려로 인해 한국인학생들이 피해를 보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예를 들어 수업의 질,학점문제

2019년 03월 03일


4점

캠퍼스

학과/전공

교수

재정

장점

나름 괜찮은 네임밸류와 나쁘지 않은 취업률. 젠틀한 교수님과 즐거운 연구실 분위기.

단점

시설이 약간 열악하며 학교 내에서 공과대학에 대한 지원이 좋지만은 않은 느낌. 학교가 경사로에 위치한 것도 단점

2019년 02월 26일


3점

캠퍼스

학과/전공

교수

재정

장점

공부하려면 열심히 공부할 수 있는 여건은 어느 정도는 갖추어진 상태라고 여겨집니다.학교 위치 자체는 지하철역과 조금 떨어져 있기는 하지만 그렇게 불편한 정도는 아니라고 생각되네요. 공부할 사적 공간을 배정해주기는 해서, 자리를 받게 된다면 그거는 좋기는 합니다. 또한, 개인적으로 도서관은 아주 잘 지었다고 생각되구요. 또한, 새로 지은 건물들은 시설이 대체로 좋은 편이기는 합니다.

단점

연구비 지원이 너무 빈약한거 같아요...설사 지원이 되더라도 너무 조금 나옵니다. 그렇다보니 제 사비로 실험비 낸 경우도 아주 많아요. 이런 것 때문에 연구를 함에 있어 제약을 받는 경우도 많습니다. 또한, 학교 자체가 크지 않다보니 연구실과 같은 공간을 지원받는데에도 한계가 있습니다. 학과에 따라 연구실이 아예 존재하지 않는 경우도 있습니다. 학교가 살짝 언덕처럼 되어 있는지라 정문에서 후문 가는데에 조금 힘들기는 해서, 어떤 분들은 자주 버스를 이용하기도 해요.

2019년 01월 24일


4점

캠퍼스

학과/전공

교수

재정

장점

교수님과 학생이 다 같이 열심히 하는 분위기, 학생들끼리 타대 외국인 배척없이 잘 챙겨준다. 근처 방 값은 서울에 비하면 부담스럽지 않다. 서울과 한시간 통학 가능.

단점

안성이다. 교통이 불편하여 자취가 필수. 그래서인지 다같이 늦은 시간까지 일을 하는 분위기이다. 밥먹을만한 곳이 매우 가까이에 있지만 먹을만한 곳이 적고, 배달음식도 질린다.(하지만 차를 타고 나가면 맛집은 많다.) ☆학교 시스템등이 서울을 향해 있고, 행정직원들의 일처리가 어마무시하여 매번 스트레스를 받는다.☆

2019년 01월 21일


4점

캠퍼스

학과/전공

교수

재정

장점

교수님들중 정말 학생들에 대한 열의와 성의가 넘치신다. 교수님들이나 석/박사 학생 사이의 파벌 등 없이 두루 친하기 때문에 학과 내 분위기는 좋은 편이라고 생각한다. 교통이 편리해 통학을 하더라도 그렇게 어렵지는 않고, 타대에 대한 차별이나 장벽이 없다고 생각한다.

단점

석/박사 과정생의 수는 계속 늘어나는데 비해 교수님의 수는 그만큼 늘지 않았다고 느낀다. 교수님의 세부 전공이 다양하지 않고 큰 범주에서는 겹치는 경우도 더러 있다. 매학기 열리는 과목의 수는 5~6개 정도로 졸업하기 전까지 거의 대부분 다 듣고 졸업해야하고 범주도 다양하지 않다는 생각이 든다. 대학원 과정에서 실제 프로젝트에 참여하거나 의뢰를 받는 경우가 매우 드물기 때문에 학생 스스로 따로 공모전 등을 통해 실습 경험을 쌓아야한다. 학생들의 휴게공간이나 협업을 위한 공간이 부족하다. 또한 기숙사 경쟁이 치열하고 인근 방값이 비싼편이다.

2019년 01월 01일


4점

캠퍼스

학과/전공

교수

재정

장점

교수님끼리 서로 친하시고 학생들도 서로 친해짐. 진짜 성장하고 싶으면 최적의 교육의 장.

단점

언덕이 너무 힘들다. 주위에 먹을 것도 별로 없고. 커리큘럼이 빡세다. 방학때도 학교 와야함.

2018년 12월 25일


4점

캠퍼스

학과/전공

교수

재정

장점

수도권

단점

적은 동문수

2018년 09월 02일


3점

캠퍼스

학과/전공

교수

재정

장점

중앙대 행정학과의 장점은 어딜가서도 볼 수 없는 다양한 세부전공을 가진 교수님들임. 예를 들어 압도적인 인용률을 자랑하시는 사회자본의 대가 박희봉교수님, 에트리 출신 행정학자로 전설이 된 시스템다이나믹스를 전공하시는 김동환교수님, 정부마케팅과 부패연구에 대해 독보적인 입지를 가지신 박흥식교수님, 정보통신과학정책을 전문적으로 하고 APEC 한국대표단이신 이용규교수님, 오랜 사회복지연구 경력과 사회활동을 해오신 조성한교수님, 한국행정연구원 원장을 역임하신 황윤원교수님 등 원로교수님들은 세부분야에서 권위가 상당함. 젊은 교수님들은 수업을 자주 들어보진 못했지만 연구활동이 활발하신 편이며 통계방법론에 관심이 많으신 듯 함. 전반적으로 대부분 교수님들이 학생들에게 친근한 분위기이심. 선배들의 경우 교수나 정출연 연구원으로 간 경우도 많은데, 사실 이건 개인 실적과 능력따라 케바케인 것 같아서 학교/학과 장단점과는 큰 상관이 없는 것 같음. 여튼 학과수업의 종류가 5대원론 외에 다른데서 듣기 힘든 독특한 분야가 많아서 그건 참 장점임.

단점

학과 분위기는 그냥 맘맞는 사람들간 끼리끼리 노는 분위기임. 어딜가나 하는 사람은 열심히 하고 안하는 사람은 안하는건데, 전반적으로 공부는 좀 안하는 분위기. 이건 교수님들의 푸쉬가 적다는 이야기도 되고, 애들이 그냥 안하는 것도 있음. 하지만 자기 하기 나름임. 뒷담화/험담/정치질은 당연히 있는데 이게 없는 대학원은 살면서 본적이 없기 때문에 그냥 그런가보다 함. 근데 졸업생 아웃풋에 극단값이 너무 크다는 생각은 듦. 잘 된 사람들 특징은 자기들이 진짜 노력해서 교수/ 공공기관 연구원(정규직) 등으로 고연봉에 자수성가하는 분위기고, 안되는 사람들은 백수도 꽤 있음. 근데 그걸 보고 교수가 잘해줘서/못해줘서 라고 교수탓을 하는 바보들도 종종 있어서 좀 한심함. 오히려 교수님들은 열심히 하는 학생들이 있으면 도와주고싶어 하는것 같음.

2018년 08월 15일